농업정보

고구마 덩굴쪼김병 방제법 개발

관리자 0 6,239 2008.06.25 13:35
채순 후 소독 3일간 그늘에 보관하고 심을땐 수평으로

고구마 덩굴쪼김병을 줄일 수 있는 방제법이 개발돼 관심을 끌고 있다.

덩굴쪼김병은 토양전염성으로 연작에 의해 발병이 심화되는데 삽식(꺾꽂이)한 고구마순의 발근기에 균이 침입하여 초기 생육을 저해하며, 생육 후기까지 영향을 미쳐 병이 심한 포장에서는 80%까지 수량 감소를 가져온다.

고구마는 최근 웰빙 열풍을 타고 수요가 다시 늘면서 재배면적이 증가하는 추세인데 덩굴쪼김병이 확산돼 농가에서 적지 않은 피해를 입고 있다.

충남 당진군농업기술센터는 이 같은 덩굴쪼김병을 예방하기 위해 올봄 26회에 걸쳐 고구마 재배방법 개선사업을 추진, 좋은 성과를 얻었다.

그동안 농가들은 고구마순을 심는 날 잘라서 바로 심고 물을 주어 뿌리를 유도하였으나 이럴 경우 토양에 잠재하던 균이 물과 함께 이동하여 고구마순을 감염시켜 덩굴쪼김병이 발생했다.

새로운 재배방법은 고구마순을 채취하여 소독 후 3일간 그늘에서 순화시켜 절단면이 치유된 후 심는 것이다. 이어 밭에 물을 주지 않는 상태에서 기존에 비스듬히 심던 것을 수평으로 심고, 비닐을 덮고 비닐 위를 흙으로 덮은 후 4일 뒤에 순을 출아시키는 방법이다.

시범사업 참여농가인 김흥섭(석문면 삼화리)씨는 “작년에 6,600㎡(2,000평)의 밭에서 2,000여개 정도의 고구마순이 병으로 죽었는데 금년에는 100%에 가깝게 살았다”고 말했다.

군농업기술센터 최상철 고대·석문상담소장은 “덩굴쪼김병을 예방할 수 있는 기술을 적극 실천해 당진의 특산물인 황토호박고구마의 성가를 높이는 데 힘쓰겠다”고 밝혔다. ☎041-350-4111.

김은암 기자

eunam@nongmin.com


[최종편집 : 2008/06/18]

article_list.gif
ⓒ 농민신문 & nongmin.com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[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08-06-25 13:36:10 자유게시판(으)로 부터 복사되었습니다.]

Comments

농업정보

주문안내

054-855-0762~3
평일 09:00 ~ 18:00
점심 12:00 ~ 13:00

입금계좌

707026-51-036582
은행명 : 농협
예금주 : 안동와룡농협
           농산물산지유통센터